iH, 노조와 함께 소래포구 동반 상생 협약식 체결

코로나로 침체된 소래포구 어시장 활성화를 위한 물품 구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03 09: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인천도시공사
[오픈뉴스] iH(인천도시공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및 소래포구 어시장 활성화를 위하여 iH 이승우 사장, iH 노동조합 유은정 후생복지부장, 소래포구어시장 현대화사업협동조합 우선희 이사장이 참석하여 동반 상생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온라인 유통시장 활성화로 인해 소래포구 어시장 고객이 감소한 상황에서 iH와 시장상인이 상생발전 할 수 있는 기회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노·사 공동으로 마련됐다.

공사는 이날 소래포구 어시장에서 6,900만원 상당의 젓갈세트 2,644개를 구입하였으며, 이를 취약계층 및 무료급식소에 전달하여 어려운 이웃들이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iH 이승우 사장은 “2017년 화재로 소실된 소래포구 어시장이 근 4년 만인 작년 말 재개장했지만, 코로나로 인해 전례 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알기에 큰 안타까움을 느낀다.”며 “동반 상생 협약을 통해 소래포구 어시장이 다시 생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289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iH, 노조와 함께 소래포구 동반 상생 협약식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