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윙크-김나희-박서진, 역대급 흥폭발 여행 예고

“우리는 목포의 트로트 유랑단이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21 18: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

 

 ‘배틀트립’ 윙크-김나희-박서진이 트로트 유랑단을 결성한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대한민국 트로트계를 이끄는 윙크, 김나희, 박서진이 출연한다. 특히 네 사람은 트로트의 도시 ‘전라남도 목포’를 여행할 예정. 트로트 유랑단이 된 네 사람은 보는 내내 어깨가 들썩거리고 흥이 폭발하는 역대급 텐션의 여행을 선보인다.

이날 목포를 찾은 윙크-김나희-박서진은 개관한지 4개월된 한국 트로트 가요센터부터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다는 케이블까지 섭렵하며 맛과 멋이 있는 목포 완전 정복에 나선다.

윙크-김나희-박서진은 목포 1경(景)인 유달산에 있는 이난영 ‘목포의 눈물’ 노래비를 찾아 관심을 집중시킨다. 유달산 정상에 선 네 사람은 ‘목포의 눈물’을 열창하며 즉석 공연을 펼쳤다. 이후 삽시간에 모여든 목포 시민들은 어깨를 들썩이며 화답해 모두가 노래로 하나되어 유달산의 흥기운을 제대로 폭발시켰다는 후문. 이에 멈추지 않았다. 맛의 고장 전라남도 목포를 여행 온 만큼 네 사람은 꽃게살 비빔밥, 꽃게탕, 먹갈치 찜, 갈낙탕, 낙지 호롱구이 등 연이은 폭풍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한껏 자극할 예정이라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그런가 하면 이날은 목포의 흥기운이 스튜디오까지 고스란히 이어졌다는 후문. 공개된 스틸 속에는 ‘장구의 신’ 박서진의 화려한 오프닝 공연부터 MC 정혁의 ‘남행열차’ 열창 모습이 담겨 웃음을 자아낸다. 박서진의 장구 공연을 시작으로 후끈 달아오른 스튜디오에서 정혁이 아버지 18번인 ‘남행열차’를 구성지게 열창해 스튜디오의 텐션까지 치솟게 했다는 전언이다.

이에 ‘배틀트립’ 사상 역대급 흥바람을 예고한 윙크-김나희-박서진의 목포 여행에 기대감이 한껏 높아진다.

원조 여행 설계 예능 KBS 2TV ‘배틀트립’은 2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배틀트립’ 윙크-김나희-박서진, 역대급 흥폭발 여행 예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