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서 전국 첫 전기굴절버스 달린다

내부순환선 900번, 광역노선 990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23 10: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세종에서 전국 첫 전기굴절버스가 달린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세종시는 대용량 교통수단인 전기굴절버스가 23일부터 세종시에서 운행된다고 밝혔다.

 

 

전기굴절버스는 최대 84명(좌석 45명, 입석 39명)까지 탈 수 있으며 한 번 충전 시 200㎞ 이상 주행할 수 있다. 승하차용 출입문은 3개이다.

 

전기굴절버스는 세종 내부순환선(900번), 오송역-정부세종청사-반석역 간 광역노선(990번)에 각각 2대가 투입·운행된다.

 

차량에는 차선이탈경고장치, 전자 제어 제동시스템, 전방장애물경고장치 등 첨단 안전시설과 자동식 휠체어 고정장치, 휴대전화 충전시설 등 편의시설이 설치돼 있다.

 

요금은 기존 BRT 버스와 동일하다.

 

대광위는 이와 함께 ‘세종권 BRT 고급화’의 일환으로 BRT 첨단정류장 설치, BRT 우선신호체계 시범사업 등도 차질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BRT 첨단 정류장은 스크린도어, 무선인터넷(와이파이), 버스정보안내단말기(BIT), LED 광고시설 등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세종 시내 6개 정류장에 시범 적용됐다. 앞으로 세종 시내 BRT 전 노선 정류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BRT 통행 속도를 높이고 정시성을 개선하기 위해 횡단보도나 교차로 등에서 BRT 차량에 통행 우선권을 주는 BRT 우선신호체계 사업도 세종시 순환노선 구간 별로 올해부터 단계적으로 도입된다.

 

최기주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은 “이번 전기굴절버스 운행으로 출퇴근 시간대 교통혼잡 해소 등 대중교통 이용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세종권 BRT가 명실상부한 우리나라 최고의 BRT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51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종서 전국 첫 전기굴절버스 달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