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임수정, 이선균, 류승룡 ‘내 아내의 모든 것’ 크랭크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임수정, 이선균, 류승룡 ‘내 아내의 모든 것’ 크랭크인

기사입력 2011.12.13 08: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제발 유혹해 주세요... 제 아내를!
임수정, 이선균, 류승룡! 그들의 도발이 시작된다!


임수정, 이선균, 류승룡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지난 11월 27일서울 고척동에서 크랭크인 했다.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등의 작품을 통해 섬세하고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아온 민규동 감독의 신작 '내 아내의 모든 것'은 아내와의 완벽한 결별을 위해 카사노바에게 아내를 유혹해 달라고 부탁한 한 남자의 도발적인 이혼 프로젝트를 그린 영화다.

신비롭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로 관객들을 사로잡아온 임수정은 남들에겐 최고의 여자지만 남편에겐 최악인 아내 ‘정인’ 역을 맡아 기존의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파격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임수정과의 첫 호흡으로 기대를 모으는 이선균은 아내가 가장 두렵고, 이혼이 가장 무서운 소심한 남편 ‘두현’ 역을 맡아 한층 더 리얼하고 공감가는 연기를 펼쳐낼 것으로 기대된다.

그리고 이들의 완벽한 결별을 위해 투입된 카사노바 ‘성기’ 역은 '최종병기 활'의 류승룡이 맡았다. 류승룡은 사랑이 뭔지는 몰라도 유혹이 뭔지는 너무 잘아는 전설의 카사노바로 변신, 임수정, 이선균과 함께 짜릿한 도발을 보여줄 예정이다.



초겨울 추위도 녹이는 뜨거운 열기 가득한 '내 아내의 모든 것' 촬영 현장!

지난 11월 27일 서울 고척동에서 진행된 <내 아내의 모든 것>의 첫 촬영은 아내 ‘정인’과 가능한 멀리 떨어져 있고자 일부러 지방 근무를 자처하는 ‘두현’의 극 소심한 일상의 현장으로 시작되었다. 이선균은 특유의 달콤한 카리스마에서 벗어나 세상에서 제일 무서운 아내를 피하려는 귀여운 매력의 ‘두현’ 캐릭터에 완연히 몰입해 현장에 훈훈한 웃음을 선사했으며, 추운 날씨와 첫 촬영의 긴장감을 단번에 녹여주었다. 이어 솔직하기 이를 데 없는 성격의 결혼 7년 차 아내 ‘정인’으로 변신한 임수정과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의 카사노바로 돌아온 류승룡의 촬영 역시 첫 만남이라는 것이 무색할 정도로 끈끈한 호흡으로 초겨울의 추위가 느껴지지 않을 만큼 현장을 뜨겁게 달구었다.

유쾌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 '내 아내의 모든 것'은 한 여자를 둘러싼 두 남자의 이혼 프로젝트라는 도발적 소재가 더해진 유쾌하고 색다른 영화로 내년 상반기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