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소지섭 "이번엔 액션이다!"… ‘회사원’ 크랭크업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소지섭 "이번엔 액션이다!"… ‘회사원’ 크랭크업

기사입력 2011.12.12 14:1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절절한 멜로로 여심 사로잡았던 소지섭! 이번엔 액션이다! 
 
지난  6일 대한민국 대표 간지남 소지섭의 액션 연기로 촬영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회사원'의 촬영이 끝났다.

'회사원'은 살인청부 회사, 영업 2부 과장, 회사에서 가장 촉망 받던 직원이던 프로페셔널 킬러가 단 한 순간의 망설임으로 회사의 표적이 되어 직장 동료에 맞서 목숨을 건 사투를 벌이는 액션 드라마.



'회사원'의 마지막 촬영은 회사에 모든 것을 다 바쳐 일했던 ‘형도’(소지섭)가 회사를 상대로 마지막으로 사투를 벌이는 액션 장면으로 스케일과 난이도가 높은 부분이었다. 영화 전개상 가장 중요한 장면으로 액션과 감정이 함께 폭발하는 장면이었던 만큼 ‘형도’를 연기한 소지섭은 이날을 위해 많은 준비를 했다는 후문. 마지막 촬영을 마친 소지섭은 ‘촬영이 끝났다는 것이 실감나지 않는다. '회사원'은 제목과 컨셉이 너무 마음에 들어 시나리오 읽자마자 하기로 결정했던 영화였다. 촬영이 끝난 지금은 시원섭섭하다. 어떤 영화가 나올지 너무 기대된다’라며 촬영이 끝난 아쉬움과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임상윤 감독은 ‘큰 사고 없이 잘 끝나서 배우, 스탭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회사원'을 통해 새로운 액션, 새로운 소지섭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라고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며 '회사원'의 개봉을 기다리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영화 '회사원'은 살인청부회사에 근무하는 회사원이라는 독특한 설정과 프로페셔널 킬러로 변신한 소지섭의 절제되고 차별화된 액션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으로 후반 작업을 거쳐 오는 2012년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