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中어선 불법조업 단속 1100톤급 지도선 신규 취항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中어선 불법조업 단속 1100톤급 지도선 신규 취항

기사입력 2013.10.16 17: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33.jpg▲ 서해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중국어선의 불법조업을 단속할 무궁화 25호의 모습. (사진=해양수산부)

 
<오픈뉴스> 해양수산부는 서해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중국어선의 불법조업을 단속할 대형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25호가 새로 건조돼 17일 취항식을 갖고 본격 임무에 투입된다고 16일 밝혔다.
 
취항식은 17일 오전 11시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 목포시 북항 어업지도선 전용부두에서 열린다.
 
무궁화25호는 해수부가 180억원을 들여 경남 사천시 에이치케이(HK)조선소에서 건조한 대형(1149톤) 지도선이다.
 
전장 68m, 전폭 12.4m에 시속 17노트로 달릴 수 있고 이상원격감시장치와 주·야간감시시스템, 전자해도시스템, 횡요감쇄장치, 위성항법장치, 위성인터넷통신망 등을 장착해 단속현장에서 효과적 임무수행이 가능하다.
 
해수부 서해어업관리단은 그동안 감척사업 어선을 지도선으로 개조한 같은 이름의 183톤짜리 단속선을 운영해 왔지만 선령이 오래 되고 크기가 작아 중국어선의 불법조업 단속이 여의치 않았다.
 
박신철 해양수산부 지도교섭과장은 “최신형 지도선을 투입해 불법조업 단속 역량을 보다 강화할 예정”이라며 “노후 지도선을 1000톤급 이상 대형 선박으로 대체 건조해 중국어선 불법조업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