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순항미사일 공개 “北 지휘부 창문 타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순항미사일 공개 “北 지휘부 창문 타격”

군 “우리도 대응능력 충분히 갖추고 있어”…함정·잠수함서 발사
기사입력 2013.02.14 17: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프뉴스> 국방부가 14일 유사시 북한 전역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순항미사일을 공개했다.

  :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김민석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공개하는 순항미사일은 한반도 어느 곳에서든 북한 지휘부의 사무실 창문을 골라서 타격할 수 있는 정밀유도무기라며 유사 시 우리나라 자유 민주주의 체제를 위협하는 적 지휘부의 활동을 제약할 수 있는 치명적 파괴력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 잠수함에서 발사된 순항미사일이 수면을 뚫고 올라 목표물을 향해 날아가고 있다. <사진: 해군>

국방부는 이날 수상함에서 발사하는 함대지 순항미사일과 잠수함에서 발사하는 잠대지 순항미사일의 동영상을 공개했다.

 

국방부가 공개한 50초짜리 동영상은 구축함에서 함대지 미사일을 발사해 가상의 표적을 측면 타격하는 장면과 잠수함에서 발사된 잠대지 미사일이 수면 위로 올라와 목표물을 향해 비행하다가 목표물을 수직타격하는 장면이 담겨 있다.

 

유영조 국방부 전력정책관(육군 소장)은 미사일 공개 배경과 관련, “적은 비대칭 전력인 핵과 미사일을 꾸준히 개발해 왔으며 이는 우리에게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다면서 우리 군도 이들 위협에 대비해 독자적으로 미사일을 개발하는 등 대응능력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왔다고 설명했다.

 

유 소장은 이어 북한 핵실험과 미사일 개발에 대해 국민들이 불안감을 많이 가지고 있기 때문에 우리도 대응능력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는 것을 보여드려 국민들을 안심시키게 하려고 공개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오늘 공개한 함대지 및 잠대지 순항미사일은 3면이 바다인 한반도 작전환경에서 더욱 유용한 타격자산이라고 강조했다.

 

유 소장은 특히 수상함은 다량의 유도탄을 탑재할 수 있기 때문에 다수의 표적에 대한 공격이 가능해 움직이는 유도탄 기지라고 할 수 있다면서 잠수함은 고도의 은밀성을 바탕으로 적의 턱밑까지 접근해 발사할 수 있기 때문에 작전반응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공개한 순항미사일과 관련, “북한 전역의 모든 시설과 장비, 인원에 대해 우리가 필요로 하는 시간에 정확하게 타격해서 우리가 원하는 목적을 달성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 당국은 북한의 핵실험 이후 추가 도발에 대비해 동·서해에서 대규모 해상기동훈련에 돌입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