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송해에 금관문화훈장 추서…“큰 웃음·감동 선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9 17: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윤석열 대통령 조전
[오픈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작고한 현역 최고령 MC인 방송인 고(故) 송해씨에게 금관문화훈장을 추서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유족에게 조전을 전달하고, 송 씨에게 1등급 훈장인 금관문화 훈장을 추서했다.

방송인 송해 씨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가운데, 각계각층의 추모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윤 대통령은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통해 유족에게 조전을 전달하고, 한국 대중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기려 1등급 훈장인 금관문화훈장을 추서했다.

윤 대통령은 조전에서 열정적인 선생님의 모습을 다시 뵐 수 없는 것이 아쉽지만, 국민 마음 속에 오래도록 남아 있을 것이라고 애도했다.

 

윤 대통령은 “희극인 송해 선생님의 별세 소식에 슬픈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며 “선생님께서는 반세기가 넘는 기간 가수이자 코미디언으로서, 그리고 국민 MC로 활동하시면서 국민에게 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 주셨다”고 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尹대통령, 송해에 금관문화훈장 추서…“큰 웃음·감동 선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