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표, 예스어스와 버려지는 농산물을 줄이는 친환경 캠페인 진행

“너무 작아 쓰이지 못한 째깐이 무 구출작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04 09: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20220404091220_ckdguzsq.jpg

 

샘표식품이  친환경 못난이 농산물 구독 플랫폼 예스어스(YESUS)와 제휴하여 버려지는 농산물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지난 3월 30일부터 예스어스에서 군산 친환경 농가의 ‘째깐이 무’를 구매하는 소비자에게 무를 쉽고 맛있게 요리할 수 있는 샘표 제품과 레시피북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째깐이 무’는 작다는 뜻의 사투리 ‘째깐하다’를 활용해서 지은 이름으로, 급식 재료로 납품되기엔 크기가 작은 무를 가리킨다. 군산의 농가에서 친환경 무농약 재배로 키운 무를 학교에 납품하고 있으나, 올해는 예상치 못한 병충해로 무 상당량이 크게 자라지 못했다. 이런 ‘째깐이 무’는 맛과 영양에는 문제가 없고,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기에 부담 없는 아담한 크기다. 하지만 크기와 중량이 학교 납품 기준에 미치지 못해 버려지는 경우가 대다수였다.

 

이에 샘표는 예스어스와 함께 친환경 농가를 돕고, 무엇보다 누구나 건강과 환경에 이로운 채소 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째깐이 무’를 쉽고 맛있게 요리하는 솔루션을 제시했다. 째깐이 무 5kg을 구매하면, 순식물성 콩 발효 에센스 연두순과 새미네부엌 김치양념(깍두기양념, 보쌈김치양념), 새미네부엌 수제피클소스 등 제품 4종을 선물한다. 또한 샘표 우리맛연구팀과 뉴욕 연두 컬리너리 스튜디오의 노하우가 담긴 ‘채소 집밥 레시피북’과 ‘새미네부엌 레시피북’도 보내준다.

 

100% 순식물성 요리에센스 연두는 콩을 발효해 얻은 천연 맛 성분이 풍부하여 각종 양념이나 육수 없이 연두 하나만으로 요리의 풍미를 높이는 친환경 제품이다. 특히 채소 요리와 잘 어울려 무나물, 뭇국 등을 맛있게 요리할 수 있다. 새미네부엌 깍두기 양념을 이용하면 무를 먹기 좋게 썬 다음 소금에 절일 필요 없이 고춧가루와 섞어 버무리기만 하면 깍두기를 담글 수 있다. 새미네부엌 보쌈김치양념은 고기를 삶는 동안 무말랭이로 보쌈김치를 뚝딱 만들 수 있는 제품이다. 새미네부엌 모듬야채 수제피클 소스는 따로 끓이거나 식힐 필요 없이 각종 채소에 붓기만 하면 전문점 맛의 초절임이 완성된다.

 

샘표 관계자는 "못생겼다는 이유로 너무 작다는 이유로 버려지는 채소들이 많아 농가들의 걱정이 많은 것으로 안다."며 "쉽고 맛있게 요리할 수 있는 조리법과 제품을 활용하여, 버려지는 채소 구출작전에 동참해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샘표는 친환경적 브랜드와의 협업뿐만 아니라, 버려지는 음식 재료를 최소화하는 친환경 레시피를 개발해 많은 소비자가 이용할 수 있도록 공유하고 있다. 또한 분리 배출이 쉬운 친환경 패키지를 도입하는 등 지속가능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힘쓰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샘표, 예스어스와 버려지는 농산물을 줄이는 친환경 캠페인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