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우크라이나 사태, 범정부 사이버위협 대응체계 강화

상황발생 대비, 민․관․군 사이버위협 대응태세 강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2.25 19: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오픈뉴스] 정부는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디도스 공격 등 사이버위협이 증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사이버위협 상황발생에 대비하여 범정부 차원의 사이버위협 비상대응체계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국가・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보안권고문을 전파하여 주요 시스템 및 기반시설 대상 취약요인을 점검토록 하였으며, 금융기관 등 대국민 주요 서비스 대상으로 누리집 위변조 및 분산서비스거부 공격·랜섬웨어 공격 등에 대비해 24시간 감시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디도스 공격 등 사이버침해사고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하여 통신사, 백신사 등 주요 유관기관과도 사이버위협 정보공유 등을 통해 신속한 대응을 위해 비상연락망 체계도 구축하였다.

현재, 민・관・군 사이버위기 경보가 ‘관심’ 단계를 유지하고 있으나, 우크라이나 사태 관련으로 국내 사이버위협이 증대 될 경우 위기경보 상향 등 사이버위협상황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정부는 우크라이나 사태 관련으로 일반 국민들께서는 관련 이슈를 악용한 문자결제사기(스미싱) 주의 등 정보보안 수칙 준수가 필요하고, 국가・공공기관이나 기업은 분산서비스거부 공격 등 침해사고가 발생하거나 정황이 의심되는 경우, 관계 정부기관이나 국번 없이 ☏118 또는 보호나라 누리집을 통해 침해사고를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과기부, 우크라이나 사태, 범정부 사이버위협 대응체계 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