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산업 인공지능 교육, 'LG디스커버리랩 부산' 개관

부산시, LG, 시민, 민간단체, 지역과학·교육계 모두의 염원과 공동 노력 결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05 07: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부산시청사
[오픈뉴스] ‘LG디스커버리랩 부산’이 5일 개관식을 하고, 마침내 문을 연다,

부산시는 지난 20여 년간 LG가 운영해온 과학전시관 ‘LG사이언스홀 부산’이 청소년을 위한 인공지능(AI) 교육관인 ‘LG디스커버리랩 부산’으로 재단장을 마치고 5일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998년 들어선 ‘LG사이언스홀’은 당시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과학의 놀이터로 꿈을 키워준 과학 학습장으로 활용되다가 시설 노후화 등으로 2019년 11월에 운영이 중단된 바 있다.

이에 부산시와 LG, 지역의 과학․교육계, 시민, 민간단체 등 지역사회 모두의 염원과 공동 노력으로 운영 중단 2년 만에 인공지능 교육관으로 재탄생했다.

‘LG디스커버리랩 부산’은 기존 ‘LG사이언스홀 부산’이 위치한 LG화학 건물(부산진구 연지동) 내 1~2층을 활용하여 조성했고, 인공지능기술이 변화시킬 미래의 모습을 아이들이 체험하고 자신의 미래를 상상해볼 수 있는 곳으로 LG연암문화재단이 사회공헌 일환으로 운영한다.

또한, 인공지능기술을 ▲로봇 ▲시각지능 ▲언어지능 ▲디지털 휴먼 ▲데이터 지능 등 5개 분야로 구분하고 자율주행, 모션기술, 챗봇 등 미래 인공지능기술을 실습, 체험할 수 있는 인공지능 교육프로그램을 집중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라 청소년들에게 직무탐색의 기회로도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문호 LG 재단 이사장은 “LG가 사업을 시작하고 20여 년간 부산 청소년들의 사랑을 받아온 뜻깊은 장소에서 청소년 인공지능교육을 새롭게 시작하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며 “LG는 디스커버리랩을 통해 부산지역 청소년이 인공지능 역량을 키우고 가능성을 발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과학놀이터로 꿈을 키워준 곳이 ‘LG디스커버리랩 부산’으로 재탄생하게 되어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지역사회가 힘을 합치고 LG연암문화재단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부산의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그릴 수 있는 공간이 부산에 들어선 것을 계기로 삼아, 앞으로도 시민, 지자체, 민간단체, 기업 등이 모두 힘을 모아 과학기술문화 발전을 위하여 노력하고, 과학의 힘으로 우리 부산이 누구보다 먼저 미래로 나아갈 수 있도록 함께 준비하자”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0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4차산업 인공지능 교육, 'LG디스커버리랩 부산' 개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