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거미, '랄라랜드' 일일 선생님…고품격 라이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16 09: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거미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방송캡처.
[오픈뉴스] 가수 거미가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에 출연해 일일 보컬 선생님으로 활약했다.

거미는 14일 '랄라랜드' 6회에 신동엽, 김정은, 이유리, 조세호, 고은아, 황광희의 일일 보컬 선생님이자 '레전드 가수'로 출격해 거미만의 독보적인 보컬 스킬을 전수했다.

거미는 이날 '유 어 마이 에브리띵(You Are My Everything)'을 열창하며 등장했다. 이후 OST 라이브 메들리로 순식간에 콘서트 장을 방불케 하는 '귀 호강' 무대를 선사했다.

노래를 부르다 귀걸이 한 쪽이 빠지는 헤프닝이 벌어졌지만 거미는 우아한 대처로 자연스럽게 노래를 이어 나갔다. 황광희는 "드라마 보다 더 드라마 같은 무대였다"라고 말하며 극찬했다.

거미는 노래방에서 가장 많이 불린 거미 노래 BEST 3를 직접 소개하며 워밍업 시간을 가졌다. 거미의 애드리브를 배워보고 싶다는 출연진들의 요청에 거미는 동요 '아기상어'에 즉흥적으로 애드리브를 채워 넣어 동요가 알앤비로 들리는 효과를 자아냈다.

거미의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 시범을 시작으로 감정부터 발성, 호흡까지 거미의 원포인트 레슨을 받은 출연진들은 빠른 흡수력으로 놀라운 변화를 보여줬다. 황금마이크 도전 후 북받치는 감정에 눈물을 흘리는 김정은을 향해 거미는 뜨거운 격려와 아낌없는 응원을 보냈다.

한편, 거미는 매주 토요일 밤 10시30분 방송되는 KBS2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새가수'의 심사위원으로 출연 중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83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가수 거미, '랄라랜드' 일일 선생님…고품격 라이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