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 대통령 “튼튼한 안보 덕에 경제강국 성장”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 대통령 “튼튼한 안보 덕에 경제강국 성장”

기사입력 2012.06.05 16: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픈뉴스> 이명박 대통령은 5일 국가유공자와 유족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하며 격려했다.

  :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이번 오찬 행사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전후 세대를 포함한 국민에게 6.25 한국전쟁과 북한의 무력 도발 역사를 되새기고 나라를 위해 희생한 호국 영령과 국가 유공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갖도록 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청와대측은 밝혔다.

 

▲ 이명박 대통령이 5일, 6월 호국보훈의 달을 계기로 청와대 영빈관에서 국가유공자와 유족을 초청하여 격려 오찬을 함께하고 있다.<사진:청와대>

이 대통령은 오찬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에서 무역 1조 달러를 돌파한 세계 10대 경제강국으로 성장하고 선진일류국가로 나아갈 수 있게 된 것은 튼튼한 국가 안보와 이를 위한 국가 유공자의 고귀한 희생이 밑바탕이 됐다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이어 며칠 전 6.25 참전 용사 유해 12구가 60년만에 돌아왔다이분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 굳건한, 세계에 자랑할 만한 나라가 됐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말로하는 애국은 누구나 할 수 있지만 목숨을 바쳐 애국하는 건 함부로 할 수 있는게 아니다라며 여러분들의 고귀한 애국과 희생을 국가와 국민이 기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이명박 대통령이 5일, 6월 호국보훈의 달을 계기로 청와대 영빈관에서 국가유공자와 유족을 초청하여 격려 오찬을 함께하고 있다.<사진:청와대>

오찬에는 매년 참석하는 보훈단체 회원 외에 6·25 참전 원로, 2 연평해전 및 연평포격 희생자 유족, 지난 5년간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직자 유족과 정부 포상을 받은 모범 보훈대상자, 보훈단체 회원 및 보훈 문화 확산에 이바지한 인사 등 24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김덕남 대한민국상이군경회장의 감사인사와 김웅수 참전원로의 건배제의로 시작했다.

 

이어 국가수호 희생자 유족 박소영(오충현 공군대령 미망인), 장한어머니상 수상자 박두삼(전몰군경 미망인회), 나라사랑교육 확산기여자 윤의균(인제고 교장)이 희생자 가족으로서의 소감과 나라사랑 실천 모범자로서의 사례를 발표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