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파더 생방송', 얼큰 칼칼 인생 순두부찌개 탄생!

19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16 00: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 ‘백파더’ 백종원이 이번엔 인생 순두부찌개의 탄생을 알렸다. 다짐육과 순두부의 환상조합과 쉽고 간단한 레시피로 안방 ‘요린이’들까지 순두부찌개 달인의 세계로 인도했다.

어른은 물론 어린이 입맛까지 사로잡은 마성의 순두부찌개. 주말 안방 식탁은 재미와 유익함, 맛까지 아우른 ‘백파더’ 매직으로 더욱 풍성해졌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는 ‘요린이’들과 함께 순두부찌개에 도전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14일 방송된 ‘백파더’ 21회의 2부가 수도권 기준으로 4.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백파더’는 이로써19주 연속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달성했다.

또한 이날 최고 시청률은 오후 6시 20분 ‘백파더’ 백종원이 순두부 찌개의 결정적 ‘꿀팁’을 알려준 순간으로 5.5%의 수치를 보였다.

광고주들의 주요지표인 2049 시청률도 1.7 %(2부)를 기록하는 등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또한 ‘백파더 생방송’ 이후 진행되는 네이버 TV 실시간 방송에서는 4만 4천여명이 시청을 하는 등 높은 인기를 나타냈다.

생방송 ‘백파더’ 요리쇼의 문은 타이머밴드 노라조가 식재료를 소개하는 ‘백파더’송을 부르며 화려하게 열었다. 순두부찌개 요리에 걸맞게 순두부 봉지를 머리에 장식하고 순두부 통을 둘러 인간 순두부로 변신한 조빈과 오렌지빛 슈트를 입고 칼칼한 국물을 형상화한 원흠은 환상의 하모니로 무대를 꾸몄다. 무대장인 노라조는 순두부찌개의 순두부와 국물의 환상조합을 예고하며 시작부터 침샘을 자극했다.

본격적으로 이날의 도전요리인 순두부찌개 레피시가 공개됐다. 순두부찌개의 핵심재료는 돼지고기 다짐육과 순두부. ‘백파더’ 백종원은 시중에서 파는 순두부찌개의 맛을 내고 싶으면 돼지고기 다짐육에 지방을 많이 넣어서 갈아 달라고 하면 된다고 팁을 공개했다.

만드는 법 역시 ‘백파더’ 레시피답게 따라하기 쉽고 간단했다. 식용유와 참기름을 두른 팬에 손질한 파와 양파, 다짐육을 넣고 냄비 바닥에 기름이 보일 때까지 강불에 볶다가 기름이 나오면 고춧가루를 넣고 섞는다.

냄비에 물을 넣어 끓이다가 순두부를 넣고 다진마늘, 국간장, 맛소금으로 간을 하고 단맛이 부족하면 설탕을 첨가한다. 마지막으로 달걀 두개와 청양고추, 후춧가루를 넣으면 완성.

그러나 이날 역시 생방송의 묘미를 물씬 느낄 수 있는 ‘요린이’의 황당 실수가 속출했다. 한 ‘요린이’는 손쉽게 재료 손질을 할 수 있도록 ‘백파더’ 백종원이 보내준 다짐기에 통양파를 그대로 넣고 사용하다가 다짐기에 양파가 끼는 돌발상황을 일으키며 ‘백파더’ 백종원을 ‘멘붕’에 빠트렸다. 기구의 힘도 ‘요린이’ 앞에선 무용지물이 된 것.

‘백파더’ 백종원이 참회타임을 가지는 상황은 꿀잼을 선사했다. 대파를 직접 기르고 있다는 ‘요린이’의 말을 백종원은 믿지 않았고 뽑아서 뿌리를 보여 달라는 주문을 한 것. 직접 키운 것이 확인되자 ‘백파더’ 백종원은 “난 세상을 잘못 살았다.

참회하고 있어요. 정말 미안해요”라고 사과했고 급기야 “파야 미안해”라고 대파에게도 사과하는 모습으로 찐 웃음을 유발했다.

이처럼 꿀잼 폭발하는 생방송의 묘미 속에서 우여곡절 끝에 완된 순두부찌개. 빨간 국물에 큼직한 순두부가 어우러진 비주얼부터 침샘을 자극했다. 양세형은 “이 맛을 다 봤으면 좋겠다. 너무 맛있다”며 밥과 함께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어린이 ‘요린이’들 역시 “너무 맛있다”며 순두부찌개에 푹 빠진 모습으로 ‘백파더’ 백종원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이렇듯 이날 방송은 ‘요린이’도 따라할 수 있는 초간단 레시피와 남녀노소 입맛을 저격한 친근하면서도 환상적인 맛으로 인생 순두부찌개의 탄생을 알리며 ‘백파더’의 매직을 다시한번 증명했다.

매회 고군분투하며 ‘요린이’의 실력을 업그레이드시키고 있는 ‘백파더’. 다음 주엔 프렌치토스트를 예고하며 ‘요린이’의 기대치를 또다시 수직상승 시키고 있다.

한편, ‘백파더’는 전 국민, 전 연령이 함께 할 수 있는 ‘요린이’(요리 초보들을 일컫는 말) 갱생 프로젝트로 90분 동안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되는 쌍방향 소통 요리쇼다. 매주 요린이들을 위한 초 간단 재료와 누구나 가지고 있는 요리 도구로 그들을 ‘요리’의 세계로 안내한다.

또한 ‘백파더’에서는 ‘편의점 디너쇼’에 이어 연말을 맞아 ‘고기 마니아 특집’을 준비한다. 돼지고기 뒷다릿살을 활용해 총 1만 원 이하로 맛있는 요리를 완성할 수 있는 레시피를 모집 중인 것.

‘백파더 고기 마니아 특집’에 응모된 레시피 수만큼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나눔이 전해질 예정이며, 당첨자에게는 역대급 푸짐한 상품이 준비되어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51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백파더 생방송', 얼큰 칼칼 인생 순두부찌개 탄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