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아씨들', 전 세계 영화제 160개 부문 후보·30관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09 11: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영화 '작은 아씨들'이 전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160개 부문에 후보로 오르고, 30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작은 아씨들'(감독 그레타 거윅)은 네 자매와 이웃집 소년이 어른이 되기 위한 사랑과 성장을 담은 드라마로, 세계적인 명작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작은 아씨들'은 현지시간으로 4일 미국에서 열린 전미비평가협회(NSFC) 시상식에서 감독상과 여우조연상을 거머쥐었다. 호주 아카데미시상식(AACTA)에서도 여우주연상을 품에 안았다.

또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BAFTA)에서 여우주연상, 여우조연상 등 3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고, 전미제작자협회상 장편영화 최우수 제작자 부문에 후보로 오르는 등 평단의 인정을 받았다.

'작은 아씨들'은 시네마 스코어에서 A등급을 받았고, 로튼 토마토 95%, 메타 스코어 91지수를 기록 평단과 관객의 호평을 모두 얻었다.


특히 열연을 펼친 네 자매 중 '조 마치' 역을 맡은 배우 시얼샤 로넌, '에이미 마치' 역을 맡은 배우 플로랜스 퓨는 할리우드를 이끌어나갈 연기파 배우이자 스타로 주목받고 있다. 2월12일 국내 개봉

태그

전체댓글 0

  • 0082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작은 아씨들', 전 세계 영화제 160개 부문 후보·30관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