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도 머물렀던 건강 여행지…삼봉자연휴양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2.04.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위장·신장병 효험 있는 약수 마시고 장기체류도 가능


<오픈뉴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강원도 홍천군 삼봉약수와 1박2일 촬영지로 유명한 국립삼봉자연휴양림을 4월의 추천 자연휴양림으로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 곳은 오대산국립공원 북서쪽의 가칠봉(해발 1240m)과 응복산(1155m), 사삼봉(1107m) 등 세 봉우리에 둘러싸여 있어 ‘삼봉’으로 불린다. 휴양림의 숲은 다양한 침엽수와 활엽수가 조화를 이룬다. 깊은 계곡 물에는 1급수에서만 사는 열목어(보호어종 74호)와 도롱뇽, 반딧불이가 서식한다.

4월 추천자연휴양림 삼봉자연휴양림

국립삼봉자연휴양림 하면 약수를 빼놓을 수 없다. 삼봉약수에는 여러 전설이 있다. 조선시대 문종비 현덕왕후 부친인 권전 대감이 날개가 부러진 학이 안개가 피어오르는 계곡에 날개를 적시고 다시 날아가는 것을 보았는데 그 바위틈에서 솟아나는 샘물이 삼봉약수이고 물을 마시면 질병이 나았다고 전해진다. 부정한 사람이 마시면 약수물이 흙탕물로 변한다는 재미있는 전설도 있다.


삼봉약수는 양양군의 오색약수, 인제군의 개인약수와 더불어 천연기념물 제530호로 지정된 우리나라 3대 약수 중 하나다. 철분, 불소, 탄산이온, 망간이 함유돼 위장병과 피부·신장병에 효험이 있어 전국에서 많은 사람이 찾는다. 국립삼봉자연휴양림에서는 몸에 좋은 삼봉약수 마시기, 세수하기, 삼봉약수로 음식 만들기 및 약수 족욕 등 다양한 체험을 운영하고 있어 인기가 높다.



조용한 휴식과 건강을 챙기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춘 국립삼봉자연휴양림은 국립자연휴양림 최초로 1개월 이상 최대 2개월까지 장기체류가 가능한 숲속의 집을 운영하고 있다.


삼봉자연휴양림 주요시설로는 숲속의 집 15동(4인실 11동, 6인실 1동, 8인실 2동, 9인실 1실)이 있다. 이 중 5동이 장기체류가 가능하다. 황토집인 연립동 3동 6실(4인실)이 있고 7월에 개장을 앞둔 한옥집이 있어 인기가 높아질 전망이다. 숙박시설 이외에 야영데크 81개소와 물놀이장, 목공예실, 삼봉약수 족욕탕, 숲체험코스 1.5km 등 다양한 시설을 갖췄다. 특히, 계곡과 숲이 어우러진 야영장은 '1박2일'에서 머물다 갈 정도로 캠핑에 최적의 장소다.


국립삼봉자연휴양림 주변에는 양양군 오색약수 및 불바라기약수, 인제군 필례약수 및 개인약수, 평창군 방아다리 약수 등 각종 질환에 특효가 있는 약수가 즐비하다. 먹을거리로는 이곳에서만 맛볼 수 있는 삼봉약수로 만든 닭볶음탕과 백숙이 있고 깨끗한 물에서 자란 송어와 두부전골 등이 유명하다.


완연한 봄을 느낄 수 있는 4월, 꽃구경도 하고 삼봉약수로 건강도 챙길 수 있는 강원도 홍천군의 국립삼봉자연휴양림으로 떠나보는 게 어떨까.


□ 삼봉자연휴양림 정보
o 위 치: 강원도 홍천군 내면 삼봉휴양길 276
o 구역면적: 2140 ha
o 개장연도: 1992년
o 수용인원: 최대 1500명/일, 최적 1000명/일
o 이용문의: (033)435-8536
o 찾아오시는 길: www.huyang.go.kr 참조



문 의: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042-580-5590
         국립삼봉자연휴양림 033-435-8536

태그

전체댓글 0

  • 300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박2일’도 머물렀던 건강 여행지…삼봉자연휴양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