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지방교육행·재정 통합시스템 K-에듀파인 개통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02 14: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한국교육학술정보원(원장 박혜자)은 시도교육청과 학교에서 사용하던 에듀파인과 업무관리시스템을 하나로 통합한 K-에듀파인을 2일 개통했다.

에듀파인은 17개 시도교육청과 전국의 유치원·초·중등학교가 사용하고 있는 지방교육재정시스템으로 2008년 시스템을 구축한 이후 장비가 노후화되고 변화하는 제도와 정책을 반영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

이에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은 2015년부터 에듀파인 개편을 준비하여, 국가재정시스템 중 가장 먼저 차세대 시스템을 개통했다.

또한, 사립유치원도 사립유치원 회계에 적합하도록 사학기관 재무·회계규칙을 적용한 사립유치원 K-에듀파인을 2020년 3월 1일에 개통한다.

이번 K-에듀파인 개통으로 기존의 재무와 행정업무를 완전 통합하고 수기 작업의 전자화, 대외기관 정보연계 확대, 전자금융서비스 고도화 등 기존의 불편을 대폭 개선하여 업무 효율성과 재정 투명성 등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개통되는 K-에듀파인의 개선사항은 다음과 같다.

① K-에듀파인에 스마트스쿨뱅킹(전자고지 및 전자수납)을 추가 도입하여, 학부모는 언제 어디서나 교육비 고지 내역을 확인하고 결제도 할 수 있는 등 학부모와 민원인의 편의를 높였다.

② 기존에 분리되어 있던 재정(에듀파인)과 행정(업무관리시스템)업무를 단일 환경으로 통합하고, 단순 반복적인 재정문서의 경우 간편·다건 결재 방식을 도입하여, 시도교육청 및 각급학교의 사용자가 보다 신속하고 간소하게 결재를 처리할 수 있게 되어 업무의 편의성과 효율성을 제고했다.

또한, 학교에서 학부모부담수입 지원금의 이중처리 방식을 단순화(4단계→ 2단계)하여 교직원의 업무부담 해소하고 예산을 이중으로 책정하는 문제를 해결하였으며, 기존에 수기로 작업하던 교육공무직 급여 업무를 나이스에 연계하여 K-에듀파인에서 지급처리가 가능하도록 개선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4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차세대 지방교육행·재정 통합시스템 K-에듀파인 개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