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텔라 배두훈, 2년 만에 뮤지컬 복귀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 출연...오는 12월7일 개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9 08: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뮤지컬 배우 겸 포레스텔라 멤버로 활약하고 있는 배두훈이 2년만에 뮤지컬 무대 복귀작으로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를 선택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배두훈은 이번 작품에서 짧지만 강렬한 삶을 산 화가 ‘빈센트 반 고흐’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으로 ‘빈센트 반 고흐’역은 배두훈과 함께 이준혁, 조형균, 김대현이 캐스팅 됐다. 그의 동생 ‘테오 반 고흐’역에는 박유덕, 박정원, 송유택, 황민수가 함께한다.

배두훈은 뮤지컬 ‘풍월주’, ‘빨래’, ‘베어 더 뮤지컬’, ‘팬레터’, ‘블랙메리포핀스’, ‘미드나잇’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가창력과 연기력을 인정 받았으며, 2017년 JTBC ‘팬텀싱어2’에 출연해 포레스텔라 팀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더욱 폭 넓은 활동을 펼치며 많은 대중들에게 사랑 받고 있다. 최근에는 포레스텔라가 KBS2 ‘불후의 명곡’에서 활약하며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배두훈의 뮤지컬 복귀에도 큰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2년 만에 뮤지컬 무대로 복귀하는 배두훈은 “다시 돌아오는 뮤지컬 무대에 ‘빈센트 반 고흐’라는 깊이 있는 작품으로 복귀 할 수 있어서 무척 기쁘고, 설레는 시간을 보내고 있다. 최선을 다해 준비해서 좋은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는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삶과 예술을 무대 위에 그려낸 작품으로 고흐 형제의 따뜻한 스토리와 선우정아의 음악, 3D 프로젝션 맵핑을 이용한 살아 숨쉬는 명작 등으로 호평 받으며 오랫동안 사랑 받고 있는 작품이다.

한편,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는 오는 12월 7일부터 내년 3월 1일까지 대학로 예스24스테이지 1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3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레스텔라 배두훈, 2년 만에 뮤지컬 복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