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경기북부 지역기업 현장공감 간담회 개최

경기북부 기업운영 가로막는 개선과제 19건 집중 논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0 10: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포천시는 지난 19일 중소기업 옴부즈만, 정성호 국회의원, 양주시, 남양주시와 함께 ‘경기북부 지역기업 현장공감 간담회’를 공동으로 개최했다.

양주시청 상황실에서 개최된 이번 간담회에는 경기북부지역 중소기업체와 관계부처 공무원, 전문가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이날 간담회는 상대적으로 낙후되어 있는 경기북부 지역기업의 애로사항을 현장에서 듣고 개선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201911200100195포천시1.jpg
@중기 옴부즈만, 경기북부 지역기업 현장공감 간담회 개최(사진=포천시)

 

간담회 주요 과제는 교육환경보호구여에서의 당구장 제한 폐지, 복지용구 급여대상 품목 선정 신청 기준 완화, 외국인근로자에 대한 최저임금 체계개선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골프장 준공 시 중복 법령에 따른 이중행정 개선’ 등 15건에 가까운 과제가 개선되어 실효성 있는 자리였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경기북부지역은 오래전부터 수도권 규제, 군사시설보호구역 등 환경규제, 개발제한구역, 접경지역 규제 등이 중첩 적용되고 각종 개발행위가 제한되어 기업들이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계삼 포천시 부시장은 “살기 좋고, 기업 운영하기 좋은 경기북부가 될 수 있도록 포천시에서도 최선을 다해서 지원해 드릴 것이다. 불필요하고 과도한 규제사항에 대해서는 적극 개선하고 건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9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천시, 경기북부 지역기업 현장공감 간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