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건조기 ‘그랑데’ 장마철 맞아 판매 호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8 14: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삼성전자는 대형 의류건조기 ‘그랑데’가 장마철을 맞아 판매량이 늘어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20190718003000353_01_i_P2.jpg

 

삼성전자에 따르면, 14㎏ 이상 대형 건조기 ‘그랑데’는 장마가 예보된 7월 2주간 지난달 같은 기간보다 판매량이 약 45㎡ 증가했다.

 

그랑데는 올해 들어 삼성전자 국내 건조기 판매량의 80%를 차지하는 제품이다.

 

삼성 건조기 그랑데는 건조통에 적용된 360개 에어홀에서 풍부한 바람이 골고루 퍼져 많은 양의 빨래도 고르게 건조할 수 있으며, 건조통 내부 온도를 60도 이하로 자동 유지해 옷감 손상을 최소화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건조기 사용 빈도나 환경에 따라 소비자가 직접 청소 가능한 열교환기를 채택해 장마철에도 위생적인 관리가 가능하다.

 

삼성 건조기는 국내뿐 아니라 건조기의 본고장인 유럽에서도 선전하고 있다.

 

삼성 건조기는 올해 상반기 유럽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매출 성장을 이뤘으며, 영국에서는 올해 1분기 히트펌프 방식 건조기 시장에서 약 21%의 시장점유율로 1위에 등극했다.

 

송명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대용량 건조기를 선도적으로 출시하며 북미와 유럽에서 주로 사용되던 건조기를 국내시장에서도 필수 가전으로 안착시키는 데 기여했다"며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더 발전된 의류 케어 제품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841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성전자, 건조기 ‘그랑데’ 장마철 맞아 판매 호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