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문화유산 안전관리 분야 특허 등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27 07: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강원도는 소중한 문화유산을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IoT 기술을 문화재에 적용한 'IoT 기반의 문화재 변위모니터링 시스템'을 개발하고 신기술을 특허 등록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20190625007200353_01_i_P2.jpg

 

특허내용은 이상 징후와 재해로 인한 문화재 피해와 변형 여부를 상시 모니터링하기 위해 온도, 균열, 기울기 측정 등이 가능한 무선센서를 문화재에 설치해 원격 관리하는 것으로서 문화재에 도입된 전국 최초의 첨단 신기술이다.

 

특징은 무선센서를 사용함으로 별도 배선공사가 필요 없어 공사비가 절감되고 깨끗한 외관을 유지하게 되며 LORA 통신망을 이용함으로 통신료가 발생하지 않는다.

 

또한 통신 거리가 최대 10㎞에 달해 통신 범위내에 노후건물, 균열 석축, 위험사면 등의 관리 대상 시설의 위험성을 모두 모니터링할 수 있다.

 

도는 중앙부처로부터 개발된 신기술의 기술력과 파급효과를 인정받아 2년 연속 '2018∼19년도 문화재 재난 안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고 '18년 IoT 기반 스마트시티 서비스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전창준 문화관광체육국장은 "강원도가 개발한 IoT 기반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도내 문화재는 물론 전국에 수많은 문화재와 위험시설물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는 안전관리 시스템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92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원도, 문화유산 안전관리 분야 특허 등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