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5일 수업제, 내년부터 사실상 전면 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1.08.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정부는 14일 오후 세종로 정부중앙청사에서 합동브리핑을 하고 2012학년도부터 전국 초ㆍ중ㆍ고에서 주5일 수업제를 전면 자율
도입하고, 지역ㆍ학교별 여건에 따라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거쳐 시도교육감의 승인을 받아 자율 시행토록 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올 2학기부터 시도교육청별로 여건이 갖춰진 초등학교와 중학교 10% 정도에서 전면 주5일 수업제를 시범 운영한다.

주5일 수업제는 2000년대 초반 시범운영을 거쳐 2005년까지 전국 초중고에서 월1회, 2006년부터 월2회 시행돼왔다.
내년부터 사실상 모든 학교에서 주5일 수업을 하면서 연간 205일 안팎으로 운영되던 수업일수(등교일수)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 수준인 190일로 줄어든다.


하지만 수업시간은 현행 '2009 개정 교육과정'에 정해진 대로 유지되고, 수업일수 중 학교장 재량 수업일은 현행 16일에서 20일로 늘어나 주5일 수업에 따른 학습 결손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방학은 연간 4일 정도 줄어들고, 주중 수업시간이 약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교육과학기술부는 주5일 수업제를 전면 도입에 대해 올해 7월부터 주40시간 근무제가 5인 이상 사업장에도 확대 적용되는 등 사회 전반적으로 주5일 근무가 확산하고, 학교 현장의 찬성비율도 높아 실시한다고 설명했다.


다만 토요일에도 일하는 맞벌이 부부나 저소득층 자녀를 위해 모든 초등학교와 특수학교에서 토요돌봄 교실을 확대운영하고, 사교육 수요를 흡수하기 위해 토요 방과후학교 교과 프로그램도 활성화하며 지역사회의 협력네트워크도 구축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26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주5일 수업제, 내년부터 사실상 전면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