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통일부 “北, 9일 판문점 고위급 회담 제안 수락”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통일부 “北, 9일 판문점 고위급 회담 제안 수락”

기사입력 2018.01.05 16:2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회담 개최와 관련한 실무적인 문제들은 ‘문서교환 방식’으로 협의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백 대변인은 “의제는 평창올림픽 경기대회를 비롯한 남북관계 개선 문제”라고 설명했다.
 
그는 그러면서 “북한의 전통문은 리선권 조국평화통일 위원장 명의로 왔으며 수신은 대한민국 통일부 장관 조명균으로 돼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미국 정부가 한국 정부 차원에서 평창올림픽 북한 대표단에 대한 재정적 지원을 하는 것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 위반으로 반대 입장을 밝혔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참가와 관련해 미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에서 대북제재 위반 등의 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한다는 것이 정부의 기본 입장”이라며 “그런 차원에서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아울러 “남북관계 복원 노력과 함께 국제사회와 보조를 맞춰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노력을 일관되게 추진해 나간다는 정부의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백 대변인은 한미 정상간 통화와 관련해서는 “회담 추진과정에서 미국을 비롯한 유관국과 긴밀한 협의를 바탕으로 회담에 임할 것이며 회담을 계기로 남북관계 복원, 한반도 핵문제 해결 및 평화정착에 기여하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