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차단방역 강화’ 16개 시·도에 특교세 68억원 추가 지원

방역초소 운영·방역기관 소독설비 설치비 등 지자체 재정부담 경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12.28 15: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행정안전부는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 강화를 위해 전남도를 비롯한 16개 시·도에 특별교부세 68억원을 추가로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777(2).jpg▲ 지난 11월 21일 전북 전주시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을 위해 방역차량이 계사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사진=농촌진흥청)
 
지자체별 특교세 지원액은 강원·전남 각 7억원, 경기·충북·충남·전북·경북·경남이 각 5억원, 부산·대구·인천·광주·대전·울산·세종·제주가 각 3억원이다.
 
이번 특교세 지원은 이동통제초소와 거점소독시설, 방역기관 자체 소독설비 설치·운영 등에 따른 지자체 재정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것이라고 행안부는 설명했다.
 
행안부는 11월에도 AI 방역을 위해 특교세 56억원을 지급하는 등 총 124억원을 지자체에 지원한 바 있다.
 
류희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정부에서는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을 위해 특교세 등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지자체는 현장에서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50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AI 차단방역 강화’ 16개 시·도에 특교세 68억원 추가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