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강화군, “추석연휴는 석모도 미네랄 온천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강화군, “추석연휴는 석모도 미네랄 온천서”

기사입력 2017.09.28 17:0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픈뉴스=opennews)

20170928010900353_01_i.jpg▲ 강화 석모도 미네랄 온천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석모도 미네랄 온천'이 지난 1월 개장 이후 8개월 만에 누적 이용객 12만 명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석모도 미네랄 온천 주변에는 3대 관음 사찰인 보문사, 갯벌체험을 할 수 있는 민머루 해수욕장, 휴양림 및 수목원 등 힐링 명소들이 인접해 있어 추석 연휴 가족 단위 여행객에게는 최고의 힐링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완연한 가을로 접어들면서 서해안의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즐기는 51℃ 천연 해수 온천욕은 추석 연휴의 지친 피로를 날리는 것은 물론 정신까지 맑게 해주기에 충분하다.
 
천연 해수 온천수인 '석모도 미네랄 온천'은 칼슘과 칼륨, 마그네슘, 염화나트륨 등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어 아토피나 피부염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온천수를 이용한 다양한 상품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미용비누는 판매에 들어갔다.
 
한편 군은 추석 연휴 10일 동안 온천 방문객이 3만 명, 입장객이 1만5천 명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원활한 온천장 운영을 위해 각계 시설물 전문가들을 모아 사전 점검을 하고 주차공간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방문객들이 불편함 없도록 여러 방면에서 대비를 하고 있다.
 
매월 첫째, 셋째 화요일은 시설물 점검을 위해 휴장하고 있지만, 추석 연휴 많은 입장객을 고려해 오는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10일간 휴장일 없이 정상 영업한다.
 
운영시간은 아침 7시부터 저녁 9시까지다.
 
이상복 군수는 "석모도 미네랄 온천은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군의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군수는 아울러 "앞으로 편익시설을 지속해서 늘리고 온천 주변을 포함한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삼산면 발전 계획을 수립해 수도권 최고의 복합 관광 휴양단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