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KT, 기가지니 ITU텔레콤 월드 어워즈 '스마트 기술 혁신상' 수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KT, 기가지니 ITU텔레콤 월드 어워즈 '스마트 기술 혁신상' 수상

기사입력 2017.09.30 13: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픈뉴스=opennews)

20170929001700353_01_i.jpg▲ KT의 인공지능 TV '기가지니'가 글로벌 무대에서도 최고 수준의 '스마트 기술'을 인정받았다.
 
KT(회장 황창규)는 28일 오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린 'ITU 텔레콤 월드 어워즈 2017(ITU Telecom World Awards 2017)'의 정보통신 기반 가장 우수한 기업에게 수여하는 글로벌 코퍼레이트 어워즈(Global Corporate Awards) 부문에서 '스마트 기술 혁신상(Smart Emerging Technologies)'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계 정보통신(ICT) 올림픽'으로 불리는 'ITU 텔레콤 월드'는 UN산하 전문기구인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주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정보통신 전시회이자 글로벌 포럼으로 1971년에 시작됐다.
 
ITU 텔레콤 월드는 전시 행사 외에도 각국의 정보통신 담당 각료와 정책 당국자, 세계적인 기업의 CEO(최고경영책임자), 업계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인다는 점에서 의미를 갖는다.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린 ITU 텔레콤 월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부산시 주관으로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전 세계 130개 국가 ICT 장?차관급 인사 300여 명과 기업 최고경영자(CEO), 전문가 등 1만여 명이 참가했다.
 
특히 이번 수상은 4차 산업 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이자 솔루션으로 각광받고 있는 인공지능 분야에서 이루어낸 성과로 그 의미가 크다.
 
인공지능 시장을 주도하기 위해 세계적으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는 가운데 국내 기업 중 최초로 KT가 글로벌 어워즈를 수상해 향후 KT 기가지니의 글로벌 진출 전략에 청신호가 켜진 것으로 평가할 수 있다.
 
기가지니는 8월 말 출시 7개월 만에 가입자 20만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1월 말 출시 후 10만 가입자 돌파(6월 말)까지 5개월이 걸렸던 것에 비해 두 배 이상 빠른 추세를 보여주는 것으로, 기가지니가 인공지능 시장에서 강력한 돌풍을 일으키고 있음을 증명하고 있다.
 
또한 8월부터 기가지니 일평균 가입자 수는 4천 건 이상으로 KT가 도전적인 목표로 제시했던 연내 50만 가입자 달성도 불가능하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다.
 
KT는 기가지니 20만 돌파와 함께 버스 도착 정보, 병원, 마트 안내 등 기가지니의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강화하고, 게임 메뉴를 신설하는 등 고객이 더욱 편리하고, 재미있게 기가지니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연구 및 개발을 하고 있다.
 
한편, KT는 이날 2015년 헝가리 ITU 텔레콤 월드 행사에 이어 3년 연속으로 ITU 전시에 참여해 SME(Small Medium Enterpreise, 중소기업) 지원 공로를 인정받아 ITU 훌린 자오 사무총장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KT Mass총괄 임헌문 사장은 "기가지니는 음성과 영상을 결합한 차별화된 인공지능 TV 서비스로 이번 '스마트 기술 혁신상' 수상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그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이를 계기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차별화된 인공지능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국내외 파트너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