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미 "홀인원하고 행운의 ‘도자기 트로피’ 받았어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08.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지난 27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 컨트리클럽(파72ㅣ6,516야드)에서 열린 2017 KLPGA 투어 시즌 스물한 번째 대회이자 하반기 세 번째 대회인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에서 일본에서 활약 중인 이보미(29)가 7언더파 281타를 기록해 홀인원 상을 수상했다.
 
Resized_1503885156265.jpg
 
이날 도자기 무형문화재 도봉 김윤태 옹의 차녀로 골프를 사랑하는 김영화 화백이 이보미 선수를 위해 직접 도자기에 그려넣은 세상에 하나뿐인 트로피를 선사했다. 우승을 바라는 의미 보다는 해외에서 선전하는 이보미를 위해 트로피에 '자랑스런 한국인 당신을 응원합니다'라는 응원의 메세지를 한국인 대표로 전했다.
 
1503885159252.jpg
 
한편 이보미는 지난주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이번 대회에 출전해 연속 우승에 노렸지만 아쉽게 공동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270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보미 "홀인원하고 행운의 ‘도자기 트로피’ 받았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