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트와일라잇'의 벨라, 섹시한 스트립 걸로 변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트와일라잇'의 벨라, 섹시한 스트립 걸로 변신?

기사입력 2011.12.28 10: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주인공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스트립걸로 분한 영화 '웰컴 투 마이 하트'(감독 제이크 스콧)가 내년 2월 2일로 개봉을 확정지었다.

'웰컴 투 마이 하트'는 세계적인 명감독 리들리 스콧의 아들이자 할리우드를 책임질 젊은 거장 제이크 스콧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작품이다. 26회 선댄스 영화제 심사위원대상 후보에 올랐으며 베를린 영화제, LA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국제영화제에서 화제를 모았던 영화다.


또한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히로인이자 할리우드의 대표 청춘스타인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방황하는 스트립 걸 ‘말로리’ 역으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시도했다. 기존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생애 최고의 연기를 선보인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이 작품으로 밀라노 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파격적 연기 변신 시도한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생애 최고의 연기! 

뿐만 아니라 '파이터'로 아카데미 상을 수상한 멜리사 레오, '소프라노스'로 골든 글로브와 에미상을 석권한 제임스 갠돌피니 등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함께 출연, 섬세하고 안정적인 연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웰컴 투 마이 하트'는 딸을 잃은 뒤 외롭고 의미 없는 삶을 살아가던 로이스(멜리사 레오)와 더그(제임스 갠돌피니) 부부가 자신들과 닮은 상처를 지닌 스트립 걸 말로리(크리스틴 스튜어트)를 돌보게 되면서 오랜 상처를 치유하고 인생의 변화를 맞이하는 과정을 그린 따뜻한 드라마다.

<저작권자ⓒ오픈뉴스 & eope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