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뿌리깊은 나무’ 직장인 패러디 화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1.12.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드라마 ‘뿌리깊은 나무’의 등장인물이 직장인들 사이에도 있다?

▲ 뿌리깊은연봉계급 이미지
연봉정보사이트 페이오픈(www.payopen.co.kr)의 게시판에 올라온 ‘뿌리깊은 연봉계급’이라는 이미지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뿌리깊은 연봉계급’은 최근 인기리에 방영 중인 드라마 ‘뿌리깊은 나무’의 등장인물들을 통하여 직종별 연봉수준에 따른 대한민국 직장인 계급사회를 비교해서 보여주고 있다.

세종은 전문경영인, 이방지·옥떨이는 ‘사’자가 들어가는 전문직, 무휼·정인지는 공기업에 다니는 직장인, 심종수·조말생은 대기업 직장인, 똘복은 파견 나온 비정규직 등으로 묘사되어 있다.

‘뿌리깊은 연봉계급’ 이미지를 접한 네티즌들은, “만든 이가 기발하다”, “나도 세종이고 싶다”, “직장인들 사이에도 계급이 있는 것 같아 씁쓸하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75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뿌리깊은 나무’ 직장인 패러디 화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