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KB자산운용, 해외공항 사업 확대 업무협약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14 17: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는 14일 공사 회의실에서 KB자산운용과 '인천공항 해외투자개발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 체결식에는 공사 구본환 사장, KB자산운용 이현승 대표이사를 포함해 양 사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20200414008200353_01_i_P2.jpg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공사와 KB자산운용은 공사의 세계적인 공항 운영 노하우와 KB자산운용의 14조원 규모의 대체투자 경험을 바탕으로, 해외공항 사업 초기 발굴 단계부터 공동 수주 활동을 진행함으로써 공사의 해외사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공사는 인천공항의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타깃 공항의 개발과 운영에 관한 수익 모델과 서비스 증대방안을 수립할 계획이다.

 

KB자산운용은 글로벌인프라 펀드 5호·6호를 활용하는 등 효과적인 재원 조달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공사 구본환 사장은 "공사는 이번 협약체결을 바탕으로, 앞으로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해외사업을 확장하고 신공항 개발, 터미널 위탁운영, 지분투자 등 해외사업의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구 사장은 이어 "해외공항 사업 추진 과정에서 국내 기업과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동반 진출을 추진함으로써 국가 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협약 체결식에 함께 참석한 KB자산운용 이현승 대표이사 역시 "대체 투자시장 선두주자 지위에 걸맞도록 KB금융그룹의 자산운용 역량을 집중, 공사의 해외투자개발사업 성공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지난 2009년 이라크 에르빌 신공항 사업을 수주하며 해외공항 사업에 진출했으며, 아시아, 유럽, 중동, 남미 등 14개국에서 29개 해외공항 사업을 수주해 누적 수주금액은 2억2천156만 달러에 달한다.

 

특히 지난 2018년 4월 1,400억원 규모(1억2천760만 달러)의 쿠웨이트 공항 제4터미널 위탁 운영사업을 수주했으며, 2018년 12월 9일 그랜드 오픈 행사를 시작으로 쿠웨이트 공항 제4터미널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쿠웨이트 공항 제4터미널은 2019년 1월 미국 교통안전청(TSA)과 3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보안 점검 결과 보안장비, 직원역량, 보안 교육 등 점검항목 전반에서 최고등급을 획득했다.

 

공사는 쿠웨이트 공항 제4터미널의 성공적인 운영을 통해 공사가 보유한 세계적인 공항 운영 노하우를 국제무대에서 다시 한번 입증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21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천공항공사-KB자산운용, 해외공항 사업 확대 업무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