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특수고용노동자·예술인 산재보험료 지원 신청받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20 07: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성남시청
[오픈뉴스] 성남시는 특수고용노동자와 예술인의 산재보험료 지원을 위해 1차(7.19~8.13), 2차(10.18~11.12)에 걸쳐 지원신청을 받는다.

신청대상은 성남시에 거주하거나 근무하는 택배기사, 보험설계사 등 14종의 특수고용노동자와 사업주(근로자 10인 미만), 지역예술인이다.

산재보험에 가입한 상태여야 하며, 근로복지공단 등을 통해 확인 뒤 납부한 산재보험료의 90%를 지급한다.

시는 4000여 명의 산재보험료 지원을 예상해 2억365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한 상태다.

분기별 지원이 이뤄져 오는 8월 13일까지는 올해 1·2분기(1~6월)에 납부한 산재보험료를 소급 적용해 지원하기 위한 신청을 받는다.

올 3분기(7~9월) 산재보험료는 오는 10월 18일부터 11월 12일까지 지원신청을 받는다.

대상자는 산재보험료 지원신청서,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3자 제공 동의서, 본인 명의 통장 사본 등의 서류를 성남시 홈페이지(배너창)를 통해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성남시청 7층 고용노동과 사무실을 방문·접수해도 된다.

시 고용노동과 관계자는 “현재 특수형태근로종사자는 특례 제도를 통해 사업주와 본인이 각각 50%씩 산재보험료를 납부하고 있다”면서 “이번 지원으로 특수형태근로종사자는 본인 보험료의 10%만 부담하면 돼 산재보험 가입이 늘어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77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성남시, 특수고용노동자·예술인 산재보험료 지원 신청받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