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예성, 에버콜라겐 여자골프 우승…KLPGA 투어 '생애 첫 승'

허다빈과 연장 승부 끝에 생애 첫 우승컵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9 07:4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예성, 허다빈과 연장접전 끝 프로데뷔 첫 승(사진=KLPGA)

 

[오픈뉴스=opennews]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에버콜라겐 퀸즈 크라운 대회에서 정규투어 2년 차인 20살 전예성 선수가 데뷔 첫 우승을 했다.

전예성은 경기도 양주시 레이크우드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라운드에서 5언더파를 쳐 최종 합계 19언더파를 기록했다.

허다빈과 동타를 이뤄 연장 승부에 돌입한 전예성은 파4, 18번 홀에서 치러진 1차 연장에서 파를 지켜 보기에 그친 허다빈을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상금은 1억 4천400만 원이다.

지난 시즌 정규투어에 데뷔해 2년 차인 전예성은 지난해 상금 랭킹 61위에 머물러 시드전을 거쳐 올해 정규투어 출전 자격을 따냈다.

올 시즌에는 12개 대회에 출전해 8번이나 컷 탈락하며 상금 랭킹 79위로 시드 유지가 불안한 상황이었는데, 꿈에 그리던 첫 승을 달성했다.

첫 우승에 도전했던 허다빈(23세)은 마지막 관문을 넘지 못해 시즌 최고 성적인 2위에 만족해야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31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예성, 에버콜라겐 여자골프 우승…KLPGA 투어 '생애 첫 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