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삼국시대 주요 성곽 조사-정비사업 집중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1.14 09: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삼국시대 육계토성
[오픈뉴스] 파주시는 파주시 소재 주요 성곽에 대한 다양한 조사‧정비사업을 집중적으로 추진한다.

파주는 지리적으로 군사‧교통의 요충지이며 임진강변을 따라 덕진산성, 오두산성, 칠중성, 육계토성 등 주요 방어시설이 다수 설치되어 있다. 특히 삼국시대에는 고구려‧백제‧신라의 치열한 영토확장의 주 무대로서 성곽을 통해 고대사 규명 및 삼국의 세력 진출 과정 등 중요한 자료를 얻을 수 있다.

시는 파주 지역에 소재한 성곽을 적극적으로 연계‧활용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기획했다. 사적 덕진산성, 오두산성, 칠중성은 국도비 4억6천만원을, 이잔미성은 도비 지원 7천5백만원을 확보해 사업을 추진한다. 육계토성은 작년에 이어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협업해 진행할 예정이다.

성곽사의 보고(寶庫) 덕진산성은 기존 탐방로를 재정비하고 휴게‧편의시설 마련과 유적 경관 개선을 위한 조경정비 설계를 진행한다. 오두산성과 육계토성은 성벽 추정지에 대한 학술발굴조사를 추진해 규모와 시기, 성격 등을 규명하고 그간 조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했던 칠중성과 이잔미성은 성곽의 잔존현황과 규모 및 구조를 파악하기 위해 정밀지표조사를 실시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이번 파주시 소재 성곽에 대한 조사‧정비사업을 통해 유적을 상호 연계하여 시너지효과를 낼 방안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파주의 대표 역사문화자원인 성곽을 적극 알리고 관광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파주시, 삼국시대 주요 성곽 조사-정비사업 집중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