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 TV조선 ‘미스터 트롯’ 신입 마스터로 출격

심사위원으로 변신…10년만에 방송 출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0 17: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opennews=오픈뉴스)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지상파부터 종편까지 10년 만에 방송 출연을 확정 지으며 반가운 소식들을 잇따라 전하고 있다.

 

김준수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마스터 군단으로 합류했다. 지난 19일 김준수의 10년 만에 국내 TV 예능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온라인상에서 뜨거운 화제와 관심을 불러 모았다.

 

875-201911201306016710_1.jpg
김준수, 10년만에 방송 진출 [사진;씨제스]

 

지난 월요일 109명의 참가자와 함께 첫 녹화를 시작한 상황. 김준수는 신입 마스터 군단으로 합류해 이들에게 심사를 전한다.

 

김준수가 심사위원으로 출연을 확정 지은 ‘미스터트롯’은 날로 뜨거워지는 대한민국 트롯 열풍에 화력을 더하고 제2의 트롯 전성기를 이끌 차세대 트롯 스타를 탄생시킬 신개념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 종편 예능 역대 최고 시청률(18.1%·닐슨코리아·전국 유료 가구 기준)을 기록하며 지난 5월 종영한 '미스트롯'의 뒤를 이어 내년 1월 2일부터 방송된다.

 

김준수는 댄스곡뿐만 아니라 발라드, OST 등 다수의 히트곡을 보유 가수로서의 활동뿐만 아니라 2010년 첫 뮤지컬 ‘모차르트!’로 데뷔, 이후 ‘엘리자벳’, ‘디셈버’, ‘드라큘라’, ‘데스노트’, ‘도리안 그레이’, ‘엑스칼리버’ 등에서 독보적 흥행을 거두며 한국 뮤지컬계의 저변 확대를 이끌어내며 뮤지컬 무대를 통해 꾸준히 음악적 실력을 보여왔다. 트로트 또한 김준수가 애정 하는 장르로 '미스터트롯'에서 펼칠 그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김준수는 첫 녹화부터 매일 자신의 노래를 들으며 잠든다는 후배 가수를 꼭 안아주는 등 따뜻한 심사평으로 참가자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는 후문. 김준수는 업계 선배로서 참가자들에게 자신이 직업 겪은 다양한 경험과 조언을 전하며 트로트 가수를 꿈꾸는 이들의 스타성과 잠재력을 심사할 예정이다.

 

관계자는 “앞서 김준수는 지난 6일 MBC 파일럿 프로그램 ‘공유의 집’ 출연 소식을 전하며 10년 만에 지상파 방송 복귀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이어 TV조선 ‘미스터트롯’ 심사위원 출연 소식까지, 김준수의 방송 출연을 기다려왔던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김준수는 특유의 재치 있는 모습과 입담으로 장시간의 녹화에도 지친 기색 없이 유쾌한 분위기로 촬영을 마쳤다. 방송에서 심사위원으로서 활약하는 김준수의 모습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준수의 ‘미스터트롯’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심사위원으로 나오는 김준수는 또 얼마나 프로페셔널하고 멋질까?”, “내년 1월 언제 오는거죠? 11월 12월 눈치 없잖아”, “김준수! 앞으로 방송 길만 걸어주라! 얼마나 기다려왔던 순간들인지 모르겠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신입 마스터 군단으로 합류해 심사위원으로서 김준수가 선보일 맹활약이 기대되는 TV조선 ‘미스터트롯’은 내년 1월 2일부터 매주 목요일 밤 10시 TV조선에서 방영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4671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준수, TV조선 ‘미스터 트롯’ 신입 마스터로 출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