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2016 열린 관광지' 5개소 선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4.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bf8d32c9873e30311b56ddfe62da2189_TaegIZiezEvKRJL6Mmy.jpg
 
bf8d32c9873e30311b56ddfe62da2189_TaegIZiezEvKRJL6Mmy.jpg▲ 강릉 정동진 모래시계공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2016 열린 관광지 공모전'에서 '2016 열린 관광지'로 고성군 당항포관광지, 고창군 선운산도립공원, 여수시 오동도, 강릉시 정동진 모래시계공원,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등 총 5개소가 선정됐다.
 
문체부는 전 국민의 균등한 관광 활동을 위한 여건을 조성하고 고령사회를 대비하여 관광 환경을 점진적으로 개선함으로써 미래 관광산업의 수요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자 지난 2015년부터 열린 관광지 공모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1812888_image2_1오동도.jpg▲ 여수시 오동도
 
전국 관광사업체(제주도 제외)를 대상으로 올해 두 번째로 실시된 이번 공모전에서는 관광 일반 및 무장애 관광, 건축시설 분야의 전문가들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1차 서면심사와 2차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 5개소를 엄선했다.
 
앞으로 문체부는 열린 관광지로 선정된 관광지에 대해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관광지 시설 개·보수 및 관광안내 체계 정비 사업을 지원한다.
 
문체부는 이 외에도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무장애 관광환경 조성 및 관광 취약계층에 대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을 위해 '무장애 관광환경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1598830_image2_대천해수욕장.jpg▲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또한 장애인 맞춤형 추천 관광코스와 어르신(시니어) 맞춤형 관광코스를 개발하여 관광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봄 여행주간에는 장애인 200여 명에게 지난해 열린 관광지로 선정된 경주 보문관광단지와 대구 중구 근대골목 중심의 나눔여행을 제공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선정된 관광지 내에 무장애 관광코스를 지정하고 접근로와 장애인 편의시설이 구비될 수 있도록 시설 개ㆍ보수를 지원할 계획"이라며 "열린 관광지 조성을 통해 국민 모두가 편안하게 국내 관광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59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체부, '2016 열린 관광지' 5개소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