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이래도 피우시겠습니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03.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오픈뉴스,opennews)

555555564-66666.jpg▲ 경고그림 시안(구강암).=보건복지부
 
올해 연말부터 국내에서 판매되는 담뱃갑에 부착될 흡연 경고그림 후보 시안 10종이 처음으로 공개됐다.
 
보건복지부는 31일 서울 중구 달개비에서 ‘경고그림위원회’ 제5차 회의를 열고 경고그림 시안 10종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666666082-11111.jpg▲ 경고그림 시안(임신 중 흡연으로 인한 태아 피해).
 
담뱃갑 경고그림은 현재 전 세계 80개국에서 시행 중인 세계보건기구(WHO)가 권고하는 대표적인 비가격 금연정책이다.
 
우리나라는 작년 6월 국민건강증진법의 개정으로 도입이 확정돼 올해 12월 23일부터 시행된다.
 
이에 복지부는 한국형 경고그림 제작을 위해 각계 전문가들이 참여한 경고그림위원회를 구성, 해외 800여개 사례와 실험연구 등을 거쳐 10개 주제의 시안을 선정했다.
 
3333333222-8885후두암.jpg▲ 후두암(사진=보건복지부)
 
시안은 폐암, 후두암, 구강암, 심장질환, 뇌졸중 등 병변을 담은 5종과 간접흡연, 조기사망, 피부노화, 임산부흡연, 성기능장애 등을 주제로 한 비병변관련 5종이다.
 
복지부는 위원회가 확정·공표한 경고그림 시안 권고안에 대해 오는 6월 23일 이전까지 10개 이하의 경고그림을 최종 결정할 방침이다.
 
대한흉부외과학회 등 총 8개 전문학회 및 기관은 의학적 조언과 과학적 근거에 입각한 시안제작이 가능하도록 보유한 이미지를 제공하고 필요한 경우 직접 의료기관에 방문해서 촬영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33333232211-6665111.jpg▲ 폐암경고
 
위원회는 경고그림 시안에 들어갈 내용이 흡연과 직접적으로 연관된 질병인지, 치료시술이 사실과 부합하는지, 실제 발생할 수 있는 사례인지 등 사실성에 바탕을 뒀다.
 
또 혐오감 정도를 판단하기 위해 주제별로 시안을 3개 이상 제작(30개)해 검토하고 해외사례와 비교·검토하는 사전절차도 거쳤다.
 
제작된 시안들은 실제 국내 환자의 병변, 국내 수술장면, 국내 모델 등 한국 사례를 기반으로 했다.
 
3322101004-6665.jpg▲ 조기사망(사진=복지부)
 
아울러 흡연 폐해와 건강에 대한 경고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그림의 구도, 배경 색깔, 등장인물의 수, 표현기법 등 시각적 효과를 고려했다.
 
특히 임산부, 조기사망, 성기능장애 등 특정 대상자나 간접 당사자를 주제로 한 경고그림은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그림 속 은유나 상징의미의 수준을 함께 검토했다.
 
한편, 경고그림위원회는 문창진 차의과대학 부총장을 위원장으로 복지부, 기획재정부, 교육부, 여성가족부 등 정부 측 4명을 비롯해 보건의료계 3명, 법조계·언론계·행정계 각 2명, 홍보계 1명 등 15명으로 구성됐다. 작년 10월 이후 5차례 전체회의를 진행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707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담배, 이래도 피우시겠습니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